굿네이버스, 필리핀 따알(Taal) 화산 폭발 긴급구호

필리핀 따알(Taal) 화산 폭발화산 4단계 경보 발효

>

지난달 12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 인근의 따알(Taal) 화산이 분화해 화산 4단계 경보가 발효되었슴니다.​다음 화산 폭발이 진행되어 바탄가스, 케존, 라구과인, 카비테 주 전역에 걸쳐 총 10만여 가구가 입었고, 시설과 농업 분야에서도 약 6,604만 달러의 피해가 있었슴니다. (2020.1.28 기준)​필리핀에 위치한 총 10개의 굿네이버스 사업장 중 피해 지상에 속하는 산이시드로, 띵로이, 사우스빌 총 3개 사업장에서는 다행히 결연아동 및 대가족의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슴니다.

먼저, GDACS(Global Disaster Alert Coordination System)를 포함해 주요 정보 사이트와 사업국 연락을 통해 현지 피해 정세과 지부 대응 여부를 확인합니다. 더불어, 재난 발발 사업장과 긴밀한 소통을 통해 신속한 긴급구호를 진행하고 있슴니다.

GDACS에서는 재난 규모, 재난으로 영향을 받는 인구, 재난 취약성 등의 측정 기준에 따라 그린, 오렌지, 레드로 구분하고 있슴니다. 이번 필리핀 따알 화산 폭발의 경우, 오렌지 단계가 발효되었슴니다. 필리핀 과학기술부 내 화산지질학 기관 화산 경보 기준에 따르면 화산 폭발 직전의 위험한 단계인 4단계로 발표했슴니다.

>

이런 위험이 예상되는 상태에서 굿네이버스 필리핀은 사업장 내 피해 귀취과 결연아동의 피해 여부를 확인했음니다. 역시 본부 긴급구호 대응 귀취실에서 모니터링 현황을 수시로 공유하고, 긴급구호 지원 계획을 수립했음니다.

굿네이버스 필리핀은 지난 27,28일 양일간 대피소에 거주 중인 이재민 1,000살림사리를 대상으로 25,000불 규모의 긴급구호 활동을 진행했읍니다.​

>

>

갑작스러운 대피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재민 5,000명을 대상으로 치약, 칫솔, 비누, 생리대, 수건이 포함된 위생키트와 다sound요, 가면를 배분했음니다.​특히, 위기 귀추에 있는 따알 화산 폭발 경계가 4단계로 선포되자 임박한 출산을 앞두고 아무런 준비가 되지 않은 채 대피소로 달려가야만 했던 한 어머니에게 굿네이버스는 기저귀, 옷, 신발, 아기 매트, 위생 상자, 베개 세트로 구성된 신생아용 키트를 전달했음니다. 더불어 산모의 건강을 위해 우유와 비스킷 등 영양가 있는 sound식을 공급했음니다. 이를 전달받은 산모는 굿네이버스에 깊은 감사의 심리을 전했습­니다고 할것이다.​

뿐만 아니라, 굿네이버스 필리핀은 이재민 소가족 75명을 대상으로 공놀이와 찰흙놀이 등 아동친화공간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피해 육지 아동의 마sound적인 안정을 도왔슴니다.

>

굿네이버스는 재난이 장기화 될 경우, 마소음사회적지원 프로그램 진행을 고려하고 있슴니다. 마소음사회적지원 프로그램은 재난 생성 후 1~3개월 사이에 진행되는 프로그램으로, 재난으로 인한 불안함과 긴장감 등을 겪는 애들을 위해 예술마소음치료를 기반으로 진행합니다.

5년 전, 네팔 대지진 발생 직후에도 굿네이버스는심정사회적지원 프로그램을 진행해 어린아이들이 심정적 안정감을 되찾을 수 있도록 도왔슴니다.​▼▼심정사회적지원 프로그램이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를 클릭해주세요▼▼

굿네이버스는 인도적 필요한 재난 상황에서 아동의 권리를 최우선으로 긴급구호를 진행하고 있슴니다. 이번 따알 화산 폭발로 삶의 터전을 잃은 필리핀 피해 육지 주민들과 아동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많은 흥미 부탁드립니다.

글: 커뮤니케이션팀 조예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