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른 구분과 특징 자율주행차 수준에

 자율주행차의 수준에 따른 구분과 특징

안녕하세요 리스 앤드 리스입니다.매년 발전하는 과학 기술로 교통 수단인 자동차의 자율 주행이 확대되면서 새로운 생활 양식을 제시할 날이 멀지 않은 것 같은데요.

이 자율 주행차 개발에 자동차 회사들도 힘을 쏟고 있습니다.개발 정도에 따라 자율주행 수준을 나누었다고 합니다.오늘은 이 수준에 대해서 조금 더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자율주행차의 레벨은 0에서 5로 구분됩니다.0 단계는 자동차의 주행, 가속, 브레이크, 조정, 등 모든 운행 상황을 운전자가 판단하도록 하는 단계입니다.

현재 시중의 많은 차량들이 이 0단계에 속 하는데요.그 이유는 내비게이션과 리어 카메라 등 주행에 도움이 되는 시스템이 달려 있어도, 직접 주행에 주지 않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지금은 제 1 단계에 들어가면 운전자 본위의 주행 상태에서 차량 시스템이 일부 도움이 되는 상태가 됩니다.

대표적인 것으로 오토 크루즈나 차선 유지 장치 등 특정 상황에서 운전자의 주행을 일부 조정하는 기능이 있는 거군요.

이런 1단계 시스템으로 구분되는 차량들도 지금은 어렵지 않게 상용화된 부분이 있습니다.

그리고 자동 레벨이 2단 계에 되자 차는 기본적으로 속도 조절 핸들 조작, 차선 변경을 스스로 하게 됩니다.그러나 운전자는 아직 운행에 일부 조작을 하지 않으면 안 됩니다.따라서 주행을 제어할 책임은 아직 운전자에게 속해 있는 것입니다.

레벨 3 단계가 되면 여기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가 대부분의 운행을 차량 시스템이 컨트롤하게 됩니다.그리고 운전자는 특수한 경우에만 개입을 하게 되는 상태입니다.비상 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운전자는 준비를 해야 할 필요성이 남아 있습니다.

자율주행차가 4단계가 되면 상당히 고도화된 시스템이 갖추어져 있기 때문에 운전자는 이제 운전에 전혀 개입할 필요가 없게 됩니다.차량 내에서 완전히 자유로운 할 수 있습니다.

마지막 5단계에 도달하게 되면 자율 주행 시스템의 완성형이 되는 것이군요.4단계에서의 작은 오류와 윤리적인 문제까지 해결된 상태입니다.완벽한 자동 운전이 적용되기까지는 앞으로 약 20 년이 걸릴 것으로 예측되고 있습니다.

자율주행차의 수준에 따른 구분과 특징